자료실

보도자료

[보도자료] 전주문화재단, (주)이음에듀테인먼트 업무협약

이음 | 2020.11.03 16:13 | 조회 130


(재)전주문화재단은 지역 간 교류 활성화 정책 마련을 위해 지난 30일 서울지역 문화예술 단체 카네기Lee재단과 교육ㆍ문화 전문기업
(주)이음에듀테인먼트와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.  전주문화재단은 지난 2006년 창립 이래 '예술하기 좋은 곳! 문화로 행복한 전주!'를 
비전으로 지역 예술가 활동지원 및 문화예술 증진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.  출범 14년차를 맞이한 재단은 지역 간 교류 
활성화와 정책방향을 수립, 전통문화의 도시 전주의 예술가와 서울의 예술가 교류 사업을 추진해 지역의 경계를 넘어 다양한 예술활동을 
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할 계획이다.

재단은 이날 한벽문화관 경업당에서 체결한 업무협약을 통해 지역 간 교류 활성화 기반을 마련했으며 예술가 교류 전시,
예술가 역랑걍화 프로그램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. 서울지역 문화예술단체 카네기Lee재단(이예영 이사장)은 
아티스트 조수미ㆍ신영옥 콘서트를 비롯해지구힐링콘서트, UN 콘서트 개최 및 경기도 하남시 갤러리를 운영하고 있는 단체로 공연과 
시각예술 분야 예술가 교류의 교두보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다. 

또 다른 서울지역 교육ㆍ문화 전문기업 (주)이음에듀테인먼트(박하늘 대표이사)는 강연과 공연을 융합한 퍼실리테이션 강연을 제공하는
교육 전문기업으로 예술가들의 다양한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을 전담 운영할 계획이다.
2018년부터 전주 동문 인문학 콘서트, 마을조사 활용사업 등 재단 내 다양한 사업에 참여하고 있어 예술가 역량강화 지원의 새로운 
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.

예술가 교류의 핵심 역할을 담당할 카네기Lee재단 이예영 이사장은 “전주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문화 심장터로 전주지역 예술가가 
서울에서 활동할 수 있는 장을 펼치기 위해 노력하겠다.” 고 말했다.

예술가 역량강화라는 중요한 정책을 담당할 (주)이음에듀테인먼트 박하늘 대표이사는 “스피치ㆍ글쓰기 특강 등을 통해 예술가들의 역량을 
강화해 주체적으로 기업 후원과작품 판매 등을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.” 고 전했다.  

전주문화재단 김성군 사무국장은 “이번 업무협약식은 지역의 경계를 넘어 예술가가 작품활동을 펼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기 추진하게 됐다.”면서
 “다양한 교류 사업을 통해 전주의 예술가를 알리는데 노력하겠다.”고 말했다.




저작권자 © 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
출처 : 전민일보(http://www.jeonmin.co.kr)






위로